malcom's post

낙수효과는 고사하고 청년들을 위한 정규직 일자리는 점점 줄어들고,

파견직 노동자 일자리들만 잔뜩 양산 해 냈다.

시간이 더 지나면 극소수를 제외하고는 정규직 개념이 아예 사라질지도 모른다.

이런 추세가 몇 년 더 지속되면 대기업 공장 노동자 들도 거의 다

파견직 노동자로 바뀔 것이다.

겉보기에 번듯해 보이는 서울 시내 한복판의 도시 근로자들도 상당수가 계약직에 용역, 파견직이다.

일자리가 불안하다. 급여도 너무 적다.

일하기 위해서 밥을 먹고, 일하기 위해 잠자는 정도의 급여만 받으니 도저히 돈을 모을 수 없다.

부동산 가격이 떨어지지 않으면 결혼은 꿈도 꿀 수 없다.

연애와 출산, 결혼을 포기한 게 삼포세대였다면 지금은 무려 연애, 결혼, 출산에 대인관계, 취업, 집, 꿈 무려 일곱 가지를 포기한

칠포세대로 진화했다. 필자는 젊은 친구들이 현명하다고 생각한다.

결혼 안하고 사는 것이 살 수 있는 방법임을 알아낸 것이다.

한 하늘 아래 사는 인간들이 만들어낸 매우 기형적인 주택 가격에 젊은이들의 꿈이 잠식당했다.

후손을 번식할 생각을 버리기 시작했고 이것은 곧 공동체가 흔들리는 상황을 의미한다.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 정부가 내놓은 정책은 심각한 상황을 제대로 인식하기는 한 건지 의문이 들 정도로 허술할 뿐이다.“

결혼해서 아이를 낳으시오.”라고 권한다면 그들은 이런 대답을 들을 것이다. “너나 낳으세요.”

글쓴이:카지노사이트 소셜게이밍

바카라사이트 검증 플랫폼 입니다

Add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